송 명욱

조금은 엉뚱해도,

조금은 무뚝뚝해도,

믿고 의지가 되는 사람이고 싶다.